합참 "행담도서 잠망경 추정 물체 발견…수중침투 가능성 대비"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7/17 [12:04]

합참 "행담도서 잠망경 추정 물체 발견…수중침투 가능성 대비"

이상철 기자 | 입력 : 2019/07/17 [12:04]

▲     ©



 (시사일보=이상철 기자) 충남 당진 행담도 휴게소 인근 해상에서 잠망경으로 추정되는 물체가 있다는 신고가 접수돼 군 당국이 병력을 투입해 조치하고 있다.

 

합동참모본부는 17"오전 717분께 행담도 휴게소 인근 해상에서 잠망경으로 추정되는 물체가 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현재 확인한 뒤 조치 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고속도로를 순찰하던 경찰이 "잠망경으로 보이는 물체가 수면 위로 이동하는 모습을 봤다"며 당국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은 수중침투 등 모든 가능성에 대비해 작전을 전개하고 있으며, 인근 지·해역에 대한 수색정찰 및 차단작전을 실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 군은 신고자와 신고 현장에서 당시 상황에 대해 확인하고 있으며, 지역합동정보조사를 진행 중에 있다고 덧붙였다.

 

해당 지점의 수심은 9m고 조류는 평균 시속 5.6~7.4정도인 것으로 전해졌다.

 

잠망경은 잠항 중인 잠수함 내부에서 해수면 위를 관측할 때 사용하는 장치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