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상반기 중소기업 육성기금 25억 지원

대출금리 연 1.5%, 상환조건 2년 거치 3년 균등분할 상환

박세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1/19 [14:30]

양천구, 상반기 중소기업 육성기금 25억 지원

대출금리 연 1.5%, 상환조건 2년 거치 3년 균등분할 상환

박세태 기자 | 입력 : 2021/01/19 [14:30]

[시사일보=박세태 기자] 양천구는 새로운 도약을 꿈꾸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활력을 불어넣고 코로나 19로 경영위기에 처해있는 업체를 지원하기 위해 ‘2021년 상반기 중소기업 육성기금’ 융자를 지원한다.

신청대상은 ▲양천구에 공장 등록한 제조업자 ▲양천구에 주사무소를 두고 서울특별시 관할지역 안에 공장 등록한 업체 ▲제조업 관련 지식서비스 산업 영위자 ▲소기업과 소상공인 ▲도·매업, 기타 업종(일부 업종 제외) 등이다.

금년 상반기 지원규모는 25억 원으로 융자조건은 연리 1.5%에 2년 거치 3년 균등분할 상환이며, 업체당 제조업 3억 원 이내, 기타 도·소매업 등은 8천만 원 이내이다.

지원금은 업체의 시설자금, 운전자금, 기술개발 자금 등의 용도로 사용해야 하며, 신청을 원하는 업체는 양천구청 홈페이지 공지사항 및 고시 공고 란에서 융자신청서 및 사업계획서 양식 등을 내려받아 필수 제출서류와 함께 오는 1월 15일부터 2월 9일까지 양천구청 일자리경제과로 신청하면 된다. 중소기업육성기금 융자 대상자는 기금운용위원회 심의를 거쳐 확정되며 3월부터 우리은행 양천지점을 통해 대출을 받을 수 있다.

또한, 긴급 자금 대출이 필요하나 융자 신청에 어려움을 겪는 관내 소 상공인은 특별신용보증제도를 이용할 수 있다. 양천구가 보증이 필요한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서울신용보증재단에 추천하면, 서울신용보증재 단은 해당 기업이 낮은 금리로 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보증하는 방 식이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우리 경제의 허리인 중소기업이 성장하고 재도약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것이 중요한 만큼, 다양한 중소기업지원정책을 지 속적으로 발굴하여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