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새마을회, 제20대 안화영 신임회장 선출

김호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2/23 [16:07]

경상남도새마을회, 제20대 안화영 신임회장 선출

김호태 기자 | 입력 : 2021/02/23 [16:07]

[시사일보=김호태 기자] 안화영 전 사천시새마을회장이 경상남도새마을회 제20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안화영 회장은 23일 오전 10시 경상남도새마을회관에서 도임원 및 시군새마을회장단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2021년 서면 정기총회’에서 제20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안 회장은 2021년부터 2023년까지 3년간 회장직을 맡게 된다.

지난 2015년부터 사천시새마을회장을 역임한 안 회장은 경남실정에 맞는 생명살림운동 사업 발굴에 앞장서는 등 지역사회발전을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해 온 인물로 정평이 나 있다.

안 회장은 “경남새마을운동의 활기찬 도약과 시군새마을회장단과의 소통을 통해 도민이 참여하고 함께 하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임하는 오진윤 회장은 “지난 3년간 물심양면으로 협조해 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신임 안화영 회장을 중심으로 경남에 맞는 생명살림운동을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총회에서는 2020년도 주요사업 실적 및 감사보고, 결산심의와 2021년도 기본사업계획 및 예산심의, 정관 일부 개정안 등에 대해 심의했다. 그리고 올해 중점사업으로 생명살림운동 등 5개 분야에 찾아가는 생명살림 주민교육과 생명살림 1건2식3감 실천운동 등 53개 단위사업을 추진하기로 의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