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복지장관 “방역강화 종합대책, 충분한 검토 후 월요일에 발표”

“코로나19 전쟁에서 가장 큰 난관 겪고 있어…수도권 중환자 병상 한계상황”
“일상회복 위해 추가접종 절대적…이스라엘도 추가접종으로 확진자 수 대폭 줄여”

박세태 기자 | 기사입력 2021/11/27 [08:44]

복지장관 “방역강화 종합대책, 충분한 검토 후 월요일에 발표”

“코로나19 전쟁에서 가장 큰 난관 겪고 있어…수도권 중환자 병상 한계상황”
“일상회복 위해 추가접종 절대적…이스라엘도 추가접종으로 확진자 수 대폭 줄여”

박세태 기자 | 입력 : 2021/11/27 [08:44]

▲ 권덕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차장(보건복지부 장관)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

(시사일보=박세태 기자) 권덕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차장(보건복지부 장관)26충분한 검토를 통해 다음주 월요일에 종합적인 대책을 상세히 말씀드리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한 권 1차장은 정부의 대책을 종합적으로 발표하기 위해 일상회복위원회를 거쳐서 국민들과 전문가들의 의견을 들었고 부처 간 논의를 거치면서 보다 세밀한 검토를 추가로 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에 앞서 권 1차장은 정부와 방역당국은 국민들의 일상회복을 지키기 위해서 총력대응을 하고 있다면서 수도권 비수도권 할 것 없이 중환자 병상을 최대한으로 확보하고 있으며, 코로나19 경증환자에 대해서는 재택치료를 기본으로 의료체계를 개편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지난주에 정부는 60세 이상 고령층과 요양병원·요양시설의 환자와 종사자, 그리고 의료기관 종사자 등에 대해 추가접종 간격을 4개월로 단축시켰고, 접종증명·음성확인제의 확대를 관계부처 간 신중하게 논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1차장은 코로나19와의 전쟁에서 가장 큰 난관을 겪고 있다면서 일일 확진자 수가 3천명대를 기록하고 있고, 고령층의 감염 확산으로 위중증자와 사망자가 빠르게 늘어나 수도권의 중환자 병상이 한계상황이라고 우려했다.

 

특히 “60대 이상의 확진자 중 85%가 돌파감염자이며, 시설 뿐만 아니라 지역사회에서 감염되는 경우가 이 중에서도 40%대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는 60대 이상 연령대에서는 추가접종을 긴급히 맞아야하는 의미가 되겠다또한 소아청소년의 경우 확진자 발생자 수가 하루 평균 530명으로 성인발생률을 추월하고 있어 다시한번 접종을 맞아주시길 부탁 드린다며 호소했다.

 

1차장은 일상회복으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추가접종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상황이라고 강조하며 중증화 위험이 큰 60세 이상의 고령층은 지체없이 추가접종을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고령층이 얼마나 빨리 추가접종을 완료하느냐에 따라서 중증환자의 증가세를 막아 의료체계가 버틸 수 있게 하고, 결국에는 일상회복을 지키며 앞으로 나아갈 수 있다고 알렸다.

 

또한 추가접종은 추가적으로 맞긴하지만, 이건 기본 필수접종이라고 생각이 된다면서 이스라엘의 경우에도 추가접종을 통해서 확진자 수를 대폭 줄인 바가 있다고 언급했다.

 

아울러 요양병원과 시설, 면역저하자 등은 우선적으로 추가 필수접종을 맞아주시길 부탁드린다정부에서도 맞을수 있는 여건을 최대한으로 만들어내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권 1차장은 식당·카페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수도권은 10인까지 비수도권은 12인까지 하고 있는데, 우리 국민들께서 특히 소상공인들께서 반드시 이런 기본 방역수칙 지키기를 철저히 이행해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간곡히 호소했다.

 

이와 함께 나 자신과 동료 그리고 친구를 보호하기 위해 모임과 행사를 최소화시켜주시고, 마스크 착용과 손씻기, 환기를 매순간마다 실천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