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 나이를 잊은 묵공장 할매들의 ‘열정’

24일 시청 구내식당에서 판촉행사 개최 결과 ‘완판’

정승초 기자 | 기사입력 2021/11/27 [10:23]

영주시, 나이를 잊은 묵공장 할매들의 ‘열정’

24일 시청 구내식당에서 판촉행사 개최 결과 ‘완판’

정승초 기자 | 입력 : 2021/11/27 [10:23]

  ©

(시사일보=정승초 기자) 영주시 도시재생사업의 대표 성공사례인 할매 묵공장할매들의 열정에는 나이가 없다.

 

영주시에 따르면 지난 24일 시청에서 할매 묵공장 사회적협동조합에서 근무하는 할머니들이 직접 만든 묵과 두부의 판매촉진을 위한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날, 행사는 코로나 19로 인해 많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할매 묵공장을 돕고 어르신들의 사기를 진작하기 위해 기획한 행사로 이틀간 정성껏 준비한 두부 160, 170모가 행사가 진행된 지 2시간 만에 완판됐다.

  ©

 

할매 묵공장은 2014년 영주시에서 진행한 도시재생선도사업의 일환으로 지어진 주민공동작업장으로 2015년 도시재생한마당 주민참여부분 최우수상 2017년 마을기업 및 공동체 한마당 최우수상 2018년 균형발전위원회 우수사례 선정 감사원 우수사례 선정 2019년 지방정부 학회 정책대상 우수상 선정 2020년 도시재생산업박람회 공공부문 대상 등 도시재생사업에 있어서는 수많은 수상을 한 전국적인 모범사례이다.

 

할매 묵공장 권분자 이사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웠던 상황에서 영주시청의 적극적인 협조로 인해 완판됐다힘든 시기에 큰 도움을 준 영주시청 직원들께 감사드리며 맛좋은 묵과 두부로 행복한 한끼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영주/정승초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