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충장고가도로서 14톤 컨테이너 도로에 떨어져…2시간동안 2차로 통제

김영도 기자 | 기사입력 2019/01/30 [14:03]

부산 충장고가도로서 14톤 컨테이너 도로에 떨어져…2시간동안 2차로 통제

김영도 기자 | 입력 : 2019/01/30 [14:03]

 

▲ 30일 오전 4시22분쯤 부산 동구 충장고가도로 끝지점에서 대형트레일러에 실려있던 컨테이너가 도로 바닥에 추락했다. 경찰과 현장 관계자가 사고 현장을 수습하고 있다.(부산지방경찰청 제공)     ©

 

(시사일보=김영도 기자) 30일 오전 422분쯤 부산 동구 충장고가도로 끝지점에서 우회전하던 대형 트레일러가 중앙도로 표지판 기둥을 들이받아 적재함에 실려있던 14톤짜리 컨테이너 한 개가 떨어졌다.

 

이 사고로 트레일러 운전자 A(56)가 머리에 찰과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무게 14톤짜리 컨테이너가 도로 바닥에 떨어지면서 약 2시간동안 편도 2개 차로가 전면 통제됐다.

 

경찰은 A씨가 운전 미숙으로 중앙도로 표지판 기둥과 가드레일을 충격했고 적재함에 실려있던 컨테이너 2개 가운데 한 개가 도로에 추락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운전자 진술과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