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기명 여수시장, 도‧시의원, 농업인과 관계자 등 200여명 참석

정채두 기자 | 기사입력 2022/09/28 [13:46]

정기명 여수시장, 도‧시의원, 농업인과 관계자 등 200여명 참석

정채두 기자 | 입력 : 2022/09/28 [13:46]

▲ 여수시(시장 정기명)가 28일 소라면 복산리 벼 공동육묘장에서 ‘2022년 벼농사 종합평가회’를 개최했다.


[시사일보=정채두 기자] 여수시가 28일 소라면 복산리 벼 공동육묘장에서 ‘2022년 벼농사 종합평가회’를 개최했다.

이날 평가회에는 정기명 시장을 비롯해 농업 관련 기관단체장, 도‧시의원, 농업인과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평가회는 올해 벼농사 작황보고, 병해충 방제 드론 시연, 콤바인을 이용한 유기농 벼 ‘하이아미’ 수확 시연, 벼 실증시험포 견학 및 품종 비교‧전시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여수지역에 적합한 품종 선발을 위해 최근 육성된 최고품질 벼 7품종이 선보여 눈길을 끌기도 했다.

올해 여수시는 지난 5~6월 가뭄 시 모내기가 지연됨에 따라 예비모를 투입해 모내기를 완료하고, 7~8월 돌발 병해충의 적기 방제로 벼농사를 지원해왔다.

또한 수확기를 앞두고 발생한 태풍 ‘힌남노’와 ‘난마돌’의 영향으로 벼 쓰러짐이 우려됐으나, 다행히 피해가 크지 않아 올해 벼 작황이 평년작을 웃돌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정기명 시장은 “올해 벼농사가 잘 돼 다행인 한편, 쌀값 하락으로 농민들의 근심도 깊다. 시에서는 ‘하이아미’ 쌀을 중심으로 고품질 쌀 생산을 유도하고, 지역쌀 사주기 운동을 적극적으로 전개해 농민들의 어려움을 함께 타개해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나라 1인당 쌀 소비량이 향후 10년간 계속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현재 쌀 가격은 2018년 2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으로 중앙정부와 정치권에서 쌀 가격 보장과 수급 안정을 위한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해주기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