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지진 자연 재해 아니다... 포항시민들 정신적 물질적 "보상하라"

천성환 기자 | 기사입력 2019/03/20 [10:54]

포항지진 자연 재해 아니다... 포항시민들 정신적 물질적 "보상하라"

천성환 기자 | 입력 : 2019/03/20 [10:54]

 

▲ 20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포항지진 정부조사연구단의 조사결과 발표를 앞두고 포항지진 시민연대 회원들이 포항지진은 지열발전에 의한 '유발지진'임을 주장하며 정부의 사과와 보상, 대책마련을 촉구하고 있다.     ©

 

(시사일보=천성환 기자) 20일 서울 태평로 프레스센터 주변은 이른 아침부터 포항에서 올라온 시민들의 구호소리로 시끌했다. 이날은 지난 201711월 발생한 포항지진의 원인이 지열발전소에 의한 것인지를 놓고 정부가 그동안 조사한 결과를 처음으로 발표하는 자리였다.

 

당시 포항은 규모 5.4에 이르는 지진이 발생했고 이로 인해 인명과 재산상 피해가 발생했다. 지진이 없던 지역에서 갑작스럽게 지진이 발생하자, 이 원인이 지열발전소에 의한 것이라는 지적이 나왔다. 논란이 커지면서 포항지진이 지열발전소에 의한 유발지진인지 아닌지를 놓고 정부가 전문가들로 구성된 조사단을 꾸려 연구를 시행했다.

 

정부조사연구단은 지난 1년간의 연구결과를 이날 발표할 예정이었다. 이에 포항의 시민단체들은 발표장 주변에서 "포항지진은 자연 재해가 아닌 지열발전에 의한 유발 지진"이라며 "지열발전에 의한 '유발지진' 이외의 모든 것을 거부한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포항지진시민연대는 "포항지진은 지열발전소에 의한 것이므로 정부에 정신적 물질적 보상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