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실리콘으로 지문 본 떠 출퇴근 기록 조작...보직해임 검토

야근 수당 챙기고 일부 군골프…국군병원 전체 감찰중

김진만 기자 | 기사입력 2019/03/27 [10:49]

軍, '실리콘으로 지문 본 떠 출퇴근 기록 조작...보직해임 검토

야근 수당 챙기고 일부 군골프…국군병원 전체 감찰중

김진만 기자 | 입력 : 2019/03/27 [10:49]

 

 

 

(시사일보=김진만 기자) 국군의무사령부 소속 군의관 8명이 실리콘으로 지문을 본 떠 출퇴근 기록을 조작하다가 적발됐다. 군 당국은 27일 이들에 대한 보직해임 여부를 결정한다.

 

국방부에 따르면 최근 국군 양주병원 소속 A 대위 등 군의관들이 실제로 일을 하지 않고 출근한 것처럼 출퇴근 기록을 조작했다가 적발됐다.

 

국방부 조사 결과 A 대위 등은 실리콘으로 지문을 본뜬 뒤 당번 군의관에게 맡겼고, 당번은 출퇴근 기록용 지문 인식기에 지문을 찍는 수법으로 조작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부 군의관은 이런 수법으로 야근 수당을 챙기기도 했고, 근무중인 상태로 해놓고서도 군 골프를 치기도 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의무사와 육군중앙수사단은 합동으로 국군병원 전체에 대한 감찰을 진행 중인데 다른 병원에서도 유사 사례가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