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허 시장, 혁신도시 시즌2 대비 공공기관 유치계획 구체화 당부

12일 주간업무회의서 내년 국비사업 발굴 명분 확보, 코로나 대응 방역철저 등 주문

문정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4/12 [14:53]

허 시장, 혁신도시 시즌2 대비 공공기관 유치계획 구체화 당부

12일 주간업무회의서 내년 국비사업 발굴 명분 확보, 코로나 대응 방역철저 등 주문

문정희 기자 | 입력 : 2021/04/12 [14:53]


[시사일보=문정희 기자] 허태정 대전광역시장은 12일 주간업무회의에서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유치계획 구체화를 주문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대선까지 1년여 남은 현시점에서 이제 본격적인 공공기관 유치 준비에 나설 때”라며 “이제 본격적으로 우리시가 유치할 수도권 공공기관을 분석하고 혁신도시 시즌2가 시작되면 바로 유리한 위치를 선점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특히 허태정 대전시장은 “시장과 부시장과 각 부서장이 역할을 나눠 이전 공공기관 유치활동을 하게 될 것”이라며 “이에 대비해 해당 공공기관 이전계획 시뮬레이션 마련과 공간배치에 이르기까지 철저한 계획을 마련하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허태정 대전시장은 이날 내년 국비사업 신규 발굴 현황을 보고받고 예산반영 명분이 확실한 콘텐츠 개발 강화를 주문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시설물이나 인프라 중심의 사업편성은 국회나 기획재정부를 설득하기 쉽지 않을 것”이라며 “실제 국비 확보에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명분과 콘텐츠”라고 강조했다.

이어 허태정 대전시장은 “국비는 미래예측이 명확하고 가능성이 분명한 사업이 주로 반영되는 것에 주목하고 내용을 꼼꼼히 살려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 이날 허태정 대전시장은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추이에 따라 현장점검을 강화하는 한편 원활한 백신 접종이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철저한 관리를 지시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최근 학교에서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교육청에 교내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관리를 요청하고 점검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며 “현 상황에서 수험생들은 특히나 입시전까지 건강관리가 중요한 바 꼭 마스크 착용에 동참할 것”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허태정 대전시장은 “유성구 전민동에 마련될 생활치료센터가 조속히 가동될 수 있도록 지원체계를 강화하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