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장원급제의 희을 안고 넘나들던 문경새재, 수능 앞두고 ‘북적’

임정택 기자 | 기사입력 2021/11/16 [12:09]

장원급제의 희을 안고 넘나들던 문경새재, 수능 앞두고 ‘북적’

임정택 기자 | 입력 : 2021/11/16 [12:09]

  ©

 경북 문경시는 수능을 앞둔 마지막 주에 문경새재 합격의 길 명소화사업을 성황리에 진행했다.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를 맞이한 문경새재 합격의 길 명소화행사가 열린 문경새재는 수능을 앞둔 학생들의 학부모, ·후배들의 발길로 북적였다. 이번 행사에선 각자만의 합격 소망을 적어 어사화에 달 수 있는 합격기원 패적기 행사, 합격기원 소원탑 쌓기행사 등 합격과 관련된 다채로운 미션을 준비해 수능대박을 기원하며 찾은 많은 이들의 발걸음을 붙잡았다. 문경/임정택 기자

  ©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